ASIA ARTIST AWARDS News Photo Content

News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첫 이별 후 '흑화한' 다섯 소년..다크 카리스마

  • 공미나 기자
  • 2022-04-28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첫 이별 후 흑화한 소년의 모습을 그려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수빈, 연준, 범규, 태현, 휴닝카이)는 28일 0시 공식 홈페이지와 SNS에 미니 4집 'minisode 2: Thursday's Child'의 콘셉트 클립 'HATE' 버전을 게재했다.

'minisode 2: Thursday's Child'는 '꿈의 장'과 '혼돈의 장'에 이어 다음 시리즈로 넘어가기 전 발표하는 앨범으로, 첫 이별을 경험한 뒤 느끼는 소년의 복합적인 감정, 그리고 이를 통해 자신과 자신을 둘러싼 세상을 조금 더 알아 가는 소년의 모습을 그린다.

'minisode 2: Thursday's Child'의 'HATE' 버전 콘셉트 클립은 첫 이별 후 상처받고 분노하는 소년의 모습을 담았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Good Boy Gone Bad', 'HATE' 등의 글씨가 흘러내려 있는 모노톤의 공간에서 라이터에 불을 붙이고, 발로 벽을 차고, 장미 꽃잎을 뜯어 짓이기고, 깨진 거울 앞에 선 자신의 모습을 응시하는 등 각자의 방식으로 분노를 표출하며 흑화한 소년의 모습을 표현했다. 다섯 멤버는 상실감과 분노, 괴로움 등 이별로 인한 복합적 감정을 담은 강렬한 눈빛 연기로 카리스마를 더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첫 이별'을 테마로 'MESS', 'END', 'HATE'의 총 3가지 콘셉트 포토와 콘셉트 클립을 공개했다. 다섯 멤버는 첫 이별을 경험한 후의 혼란스러움과 슬픔, 그리고 분노 등 다양한 감정을 콘셉트 포토와 클립에 담아 새 앨범과 타이틀곡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지난해 발표한 '혼돈의 장' 시리즈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증명하며 '4세대 리더'로 자리매김했다. 정규 2집 '혼돈의 장: FREEZE'는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 '빌보드 200'에서 5위에 올랐고, 해외 유수 매체의 극찬 속에 명실상부 '2021년 K-팝 명반'으로 인정받았다.

한편, 내달 9일 미니 4집 'minisode 2: Thursday's Child'로 컴백하는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오는 5월 1일 트랙리스트를 공개한다. 이들은 또한 오는 7월 첫 번째 월드 투어 'TOMORROW X TOGETHER WORLD TOUR <ACT : LOVE SICK>'을 개최한다.

공미나 기자 mnxoxo@mtstarnews.com
공미나 기자 | mnxoxo@mtstarnews.com
Go to Top
2019 Asia Artist Awards

투표 준비중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