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IA ARTIST AWARDS News Photo Content

News

방탄소년단 진, 상견례 프리패스상 아이돌 1위 등극[공식]

  • 윤상근 기자
  • 2022-09-30


톱 아이돌그룹 방탄소년단(BTS, RM 진 지민 제이홉 슈가 뷔 정국) 멤버 진이 '상견례 프리패스상' 아이돌 1위에 올랐다.

참여형 모바일 아이돌 팬덤 앱 아이돌챔프(IDOL CHAMP)는 지난 8월 31일부터 9월 14일까지 '상견례 프리패스상 아이돌'이라는 주제로 팬 PD 투표를 진행했다. 그 결과 총 41만2347의 투표수 중 45.04%의 득표율로 방탄소년단 진이 1위에 선정됐다.

방탄소년단 진은 4년 전 같은 설문조사에서도 1위에 오른 바 있다. 선한 인상, 여심을 저격하는 눈웃음, 다정다감한 성격까지. 딸들뿐 아니라 전국 어머니들에까지 눈도장을 찍은 일등 신랑감이다. 반듯한 외모는 물론이고 매사 열정적으로 노력하는 착실함, 예의가 몸에 배어있는 모습이 부모님께 소개하고 싶은 상견례 프리패스 아이돌임을 입증한다.

진은 외모만큼 반듯한 성격과 인품으로도 유명하다. 2018년부터 매달 일정 금액을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기부해 왔으며, 기부 사실을 알리지 않다가 '선한 영향력은 나눌수록 커진다'라는 뜻에 동감해 아너스클럽에 가입했다. 유니세프 아너스클럽은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1억 원 이상 기부한 후원자들의 모임이다. 팬들 역시 진을 따라 다양한 기부와 봉사활동에 참여하며 따뜻한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이는 선한 영향력 정착에 기여하는 모범 팬덤의 좋은 본보기가 되고 있다.


진은 전 세계 다양한 분야의 사람들에게 선한 영향력을 확산시키고 있다. 'Dear Class of 2020 BTS' 졸업 축사에서는 '조금 늦어도 나만의 속도로 걸어 보자. 느린 걸음 대신 노력을 멈추지 않는 습관을 가져보자'라는 연설로 많은 사람에게 위로와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이 연설은 미셸 오바마, 비욘세 연설과 함께 행사 하이라이트에 추가됐으며, 방탄소년단 멤버 RM도 노래와 연설에서 진의 메시지를 사용하는 등 그에게서 많은 영감을 받고 있다고 언급했다.

진에 이어 아스트로의 차은우가 38.62%의 득표율을 기록, 2위에 선정됐고, 엑소 수호, NCT 재현 등이 차순위에 이름을 올렸다.





윤상근 기자 sgyoon@mt.co.kr
윤상근 기자 | sgyoon@
Go to Top
2021 Asia Artist Awards

투표 준비중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