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IA ARTIST AWARDS News Photo Content

News

'OST킹 예감' 방탄소년단 지민 日음악전문지 '하늘이 내린' 3色 보컬 극찬

  • 문완식 기자
  • 2022-03-24
방탄소년단(BTS) 지민의 첫 OST 발매 소식에 일본 음악 전문지에서 특집 기사를 통해 큰 기대감을 드러냈다.

일본 음악 전문 매체 리얼 사운드(Real Sound)는 노희경 작가의 신작 드라마 tvN '우리의 블루스'로 OST 첫 데뷔를 앞둔 지민의 3가지 보컬 포인트를 꼽아 특집 기사를 게재했다.

첫 번째로 '그 자체로 악기'라고 평가받는 지민의 타고난 목소리를 꼽아 ''가볍고 투명감 있는 고음에서 두근거리게 하는 한숨 섞인 허스키 보이스, 심장을 내리치는 듯 힘있는 목소리까지 노래에 맞춰 자유자제로 변화한다''며 지민의 다채로운 목소리의 매력에 대해 분석했다.
이어 지민은 실제 차분한 톤이지만 고음 파트에서 여성이 노래하는 듯한 착각을 일으킬 정도이며 대조적으로 남성적인 거친 텍스처도 느낄 수 있는 장점을 들어 '지민의 목소리가 지닌 유일무이함'이라는 찬사를 전했다.

더불어 ''호흡도 굉장히 능숙해서 신곡 발표마다 새로운 발성을 찾을 수 있을 정도''라며 "라이브 특유의 생동감 넘치는 애드리브는 지금 이순간 만의 결정체라고 느껴진다''며 지민이 풀어내는 새롭고 차별화된 보컬과 음악적 센스를 바탕으로한 탄탄한 라이브 실력을 강조했다.
또한 ''지민은 보컬리스트이면서 댄스 퍼포먼스에 있어서도 정평이 나 있다. 무용과 최초 부산예고 수석 입학을 했으며 재학 중 학년 초 중국 단기연수 프로그램 장학생으로 발탁되는 등 조기부터 그 재능을 발휘해왔다''며 춤에서 확장된 보컬 표현력을 두번째 매력으로 선정했다.
매체는 ''한국무용, 현대무용, 발레 등 모든 수업에 참가해 그 표현의 폭을 넓혔으며 이렇게 길러진 표현력은 때로는 열정적이고 역동적으로 때로는 정서적이고 감성적으로 목소리의 억양, 얼굴 표정, 시선으로 드러나 노래할 때도 실감할 수 있다"전했다.

그러면서 "지민은 노래하듯 춤을 추며 춤추듯 노래한다''며 ''엣지 보이스 또한 지민의 발성에서 큰 특징이며 그냥 능숙하다는 것이 아닌, 마치 곡에 담겨있는 이야기를 노래와 댄스로 완성된 무대를 보고 있는 것 같은 느낌을 준다''며 실제 성악가들의 보컬법 중 하나이자 지민이 구현해내는 '엣지 보이스'를 언급하며 대중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지민만의 완성도 높은 보컬 스킬을 호평했다.

세번째로 지민의 꾸준한 성실함을 장점으로 꼽아 최근 코로나19 확진과 급성 충수염 수술로 회복중인 상태에도 불구하고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 서울' 콘서트에서 지민이 노래하는 모습은 ''이제 막 복귀한 것 같지 않고 오히려 발전을 느끼지 않을 수 없었다''고 감탄했다.

또한 ''격렬한 퍼포먼스에 노래까지 하려면 상당한 체력이 필요한데 그런 상황에서도 지민의 노랫소리는 한층 더 안정감이 높아진 것을 많은 아미들이 느낄 수 있었다''며 "정성껏 준비된 성과를 보여주면서도 여유마저 느끼는 표정에 약 2년 반의 한국 대면 콘서트를 진심으로 즐기고 있다는 것이 전해져 오는 것 같았다''고 극찬했다.

매체는 마지막으로 "하늘이 내려준 훌륭한 노랫소리와 춤을 통해 익힌 표현력, 그리고 끊임 없는 노력과 계속해서 발전하려는 마음가짐을 가진 지민의 첫 OST라면 또 새로운 면모를 선보일 것이 틀림없다"고 확신하며 "드라마가 그리는 스토리와의 시너지 효과에도 기대가 크다''고 기대감을 표했다.

지민은 지난 15일 데뷔 후 첫 OST 소식이 전해지자 2개의 축하 해시태그로 각각 전 세계 실시간 트렌드 1위를 장식한데에 이어 국내외 210여 건이 넘는 매체에서 적극 보도에 나서는 한편 일본에서는 호평의 특집 기사를 통해 새로운 'OST 킹' 등극을 예감케 하고 있다.

문완식 기자(munwansik@mt.co.kr)
문완식 기자 | munwansik@mt.co.kr
Go to Top
2021 Asia Artist Awards

투표 준비중입니다.

닫기